메뉴제목
> 온라인상담실 > 상담사례


성원 선생님의 말씀 중 생명에남자 여자에 이름을 붙이고 서로 손을 잡는다면불편함이 일어난다. “어떻게 낯선 남자가 여자 손을 잡아이거 성희롱이야!“ 순간 관념이라는 것에 머리를 때렸다.


중간중간 선생님께서 내 마음을 건드리는 말을 했다왜 좋은 사람이 되려고 하냐왜 좋은 사람이려고 하지나는 나를 좋은 사람이라고 여겼다그 좋은 사람이라는 틀을 쓰니내가 좋지 못하다고 생각하는 사람은 다 나쁜 사람이었다나에게 함부로 대하는 사람나에게 폭력을 하는 사람등등 사실 내가 나를 관념 지음으로써 나를 가둔 것이다그래서 나와 반대인 사람들을 저항’ 했고거기에 스트레스를 받았다.



야이 똥멍충이야!” 순간 내 마음이 요동을 쳤다. “내가 왜 똥멍충이인가” 나는 멍청하지 않고 괜찮은 사람이야 라는 내 안의 관념이 잡혔기 때문에 내 마음에 불편함이 올라왔던 것이다. “그리고 야이 씨발로마라는 말을 탁 듣고 또 내 마음이 요동쳤다금기시하는 욕을 나한테 하다니그때 또 나는 불편함이 올라왔다.



근데 그 불편함은 어디서 왔는가저 욕인가저 말인가저 소리인가사실 내가 나를 관념으로 틀 지어있기 때문에 나는 불편한’ 것이었다내 안에 이렇게 많은 관념들이 있었구나그래서 관념에 쌓여진 만큼 내 안에 저항성이 컸고그만큼 스트레스를 받았고그 모든게 나의 내적 고통이었구나관념의 틀에 대한 강의를 듣고 내 머리는 선생님께 여러대를 맞았고또한 내머리가 하애졌다나는 어떤 관념 속에 살았지나는 도대체 뭔 생각으로 살았는가?




명상캠프를 마치고돌아오는 길 내어맡김에 대해 문득 떠올랐다그리고 성경 말씀이 이어 떠올랐다누가복음 중「예수님께서 겟세마네에서 아버지아버지께서 원하시면 이 잔을 저에게 거두어 주십시오그러나 제 뜻이 아니라 아버지의 뜻이 이루어지게 하십시오.”」 이 말씀이 내 머릿속을 맴돌았다하느님의 아들이신 예수님께서도 십자가의 고난을 앞에 두고 예수님의 인성은 고난의 길을 거두어 달라고 했지만예수님 안의 신성(하느님)은 하느님 뜻대로 하시라는 그 마지막 말에 갑자기 하염없이 눈물이 났다.



내가 하려고 했구나내가 나를 정화하고알아차리려고내 힘으로 나를 내려 놓으려고 했구나그러니 힘들 수밖에어려울 수밖에고통스러울 수밖에내가 해야 한다는 그 관념에 내 안의 신성이신 하느님이 가려져 있었구나라고 생각이 드니하염없이 눈물이 났다내 안의 하느님이 하시도록... 내가 무엇을 한다는 건가나는 뭘 했던건가?



한참을 울면서 운전을 하다가미사 안에 성체 성사의 말씀이 떠올랐다.「너희는 모두 이것을 받아 먹어라이는 너희를 위하여 내어줄 내 몸이다너희는 모두 이것을 받아 마셔라이는 새롭고 영원한 계약을 맺는 내 피의 잔이니 죄를 사하려 주려고 너희와 많은 이를 위하여 흘릴 피다.



내안의 하느님은 자신의 모든 것으로 나를 힘껏 사랑하시는구나내가 그 하느님을 가렸구나사랑은 저 밖에 아니라 내 안에 가득하다는 것을미사는 저 밖에서 이뤄지는 게 아니라 매 순간 내 안에서 이뤄진다는 것을... 하느님의 사랑으로 내 죄(자아)가 사해진다는 것을 하염없이 눈물이 났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지리산 1박2일 명상캠프를 마치고... - 준 원장 2023-06-02 301
281 안녕하세요? 문의 드릴것이 있습니다. ruddo000 2022-07-14 1080
280 비출레이 책임 2주차 후기 마이콜 2022-01-16 1117
279 이상적인 '나'의 기준에 대한 자각.. - 상담... 원장 2021-12-31 1121
278 어느 내담자의 상담후 자기인식의 변화... 원장 2021-11-30 1262
277 3박4일 INP 프로그램을 마치고... - 해공 원장 2018-12-26 3271
276 금강의 단식 소감문 원장 2018-08-02 2585
275 하계 INP 소감문 - 아노 원장 2018-08-02 2445
274 2018 하계 inp 소감문 - 우공 원장 2018-08-02 2477
273 상담을 받고서... [1] 원장 2018-03-08 3107
272 아이수 소감문 2 imagefile 여신357 2018-01-29 2321
271 아이수 소감문 imagefile 여신357 2018-01-29 2979
270 제8회 동계 INP프로그램 소감문 - 정해님 원장 2017-12-28 2962
269 INP가 끝나고 생활에서 느끼는 변화 - 목우님 원장 2017-12-28 2817
268 프로그램을 마치고... - 화공님 원장 2017-12-26 26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