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제목
> 온라인상담실 > 질문과답변

대인관계,,,,,

조회 수 7550 추천 수 0 2013.10.23 12:34:49

안녕하세요?
저는 대인관계때문에 문의를 드립니다.

초등학교, 중학교, 고등학교때 친구가 없었던 것은 아니고
잘 어울려 다니고 놀고 했었습니다. 그런데, 꼭 끝이 좋지가 않았어요.
싸워서 사이가 좋지 않다던지,,,다음해에 같은반이 되면 남남처럼 행동한다던지,,,,
그래서 그런지 대학생이 된 지금도 친구들과 어울리지 못하고 혼자다닙니다.

친구들이랑 모두 잘 지내고 거리낌 없이 친하게 지내는 친구들을 보면 부럽고,
혼자다니다보니 스트레스도 많습니다.

사람들과 친해지려고 다가가면, 사람들이 저를 싫어하는 것 같은 생각이 들어서
제가 먼저 다가가다가도 그만두고 합니다.
학교에서 혼자다니다보니 행사나 일이 있을때 너무 가기 싫구요. 수업도 들어가기가 싫습니다.
또, 다른 친구들은 모두 잘 놀고, 주말마다 놀러가고, 전화하고 카톡도하는데
저는 그럴 친구가 없습니다.

그러다보니 사람들이 말을 걸어도 웃기만하고, 단답형으로,,,,
제가 무슨 말을 해야할 지도 모르겠고, 자꾸 혼자있는게 편하고, 사람들 눈치만보고
처음보는 사람들이 많은 자리에 가면 막 불안하고, 자리를 뜨고싶고 그렇게 악순환은 계속됩니다.

자꾸 이러다가 몇 년뒤 졸업하게 되면, 정말 친구하나 없는 사람이 될까봐 무섭고 두렵습니다.

저도 다른사람들처럼 친구도 많고, 놀러도 다니고싶은데.....  

 혹시, 최면치료로 제 증상이 치료가 될까요?


원장

2014.01.22 10:21:44
*.80.194.96

안녕하세요  원장입니다....

친구관계에 어려움(잘 어울리지 못하고, 혼자 있는게 편하고, 무슨 말을 해야할지 몰라 웃거나 단답형으로 말하고, 눈치보고, 불안하고....)이 많은데 혹시 최면치료가 도움이 되지 않을까 궁금한가봅니다.

 

심리적인 문제에 최면이던 심리요법이던 아니면 정신분석이던 이런저런 모든 방법들은 자신의 심리적인 문제를 이해하는 하나의 수단이지 문제자체를 없애는 것은 아닙니다.

 

문제는 문제를 직면하여 정확하게 이해할때 풀수있게 됩니다. 다른사람과의 관계문제는 단순히 대인관계 자체만의 문제가 아니라 님자신에 대한 이해의 부족이거나  님이 관계속에서 스스로 무엇을 원하는지에 대해 모르고 있는 문제인지도 모릅니다.

 

어쩌면 님은 친구와 관계를 하기 보다는 혼자 있는 것이 더 편하기 때문에 관계를 안하는지도 모릅니다. 만약에 님이 진실로 관계하는 것이 좋고 즐겁다면 님은 자연스럽게 관계안에 있었을것입니다. 하지만 님은 관계에 맞추는 것이 불편하고, 불안하고, 왠지 어색하고, 눈치보였기에 별로 하고 싶지 않았는지도 모릅니다.


그러면서 님의 가슴은 관계를 별로 하고 싶지 않은데 님의 머리는 남들과 비교하며 자신에게 억지로라도 관계를 위해 뭔가를 해야한다는 압박감을 주었는지도 모릅니다.  이런 님내면의 머리와 가슴의 분리감과 갈등이 불안이고 불편인데 님은 자신의 이런 모습을 이해하기보다 남들이 나를 어떻게 볼까에 초점을 맞추고 있는 것은 아닌지요?

 

친구란 많이 있어도 좋고 그렇다고 없다고 별로 문제될 것은 없습니다.
단지 님은 다른사람과 다를뿐입니다.

님이 진실로 관계를 만들고 싶다면 님스스로 만든 자기부정의 암시만 내리면 됩니다.

 

어쩌면 남들은 님에게 아무 관심도 없는데 님 혼자서 이런저런 생각으로 님을 힘들게 만드는지도 모릅니다. 상담은 자신의 문제에 대한 정확한 이해입니다.  문제를 올바르게 바라보고 직면할때 문제는 더이상 문제가 아닌 답자체 임을 알게 됩니다.

 

도움이 필요하시면 상담을 예약하고 방문하시면 됩니다.

감사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77 저의 경험 입니다. 들어주세요. [1] 미니 2014-02-10 5131
676 안녕하세요. 대구한의대 다니고 있는 학생입니다.. [1] 박성모 2014-01-29 3894
675 횡시공포증에 대해서.... [1] 원장 2014-01-16 9481
674 심각한 정신상태 고민요 [1] 영원 2014-01-16 4124
673 이해와 수용 [1] remedios 2013-12-16 4873
672 지나친 몸매 집착..... [1] 원장 2013-12-01 5269
» 대인관계,,,,, [1] fdfdfds 2013-10-23 7550
670 사회공포증을 치료하고 싶어요... [1] 교야 2013-10-22 4372
669 사회공포증에 대한 문의..... [1] 원장 2013-10-13 4423
668 강박증... 생각에 대한 기억을 살릴 수 있나요? [1] djgndldl 2013-10-13 6172
667 남자친구의 우울증..? 제발 도와주세요. [1] 아리꽃 2013-10-09 7907
666 상담문의 드립니다. [1] 남자 2013-09-25 4089
665 스트레스 [1] lh 2013-09-22 4118
664 죽고싶습니다. 어떻게 해야할지 모르겠습니다. [1] 그렇게 2013-09-18 5306
663 시아버지와 시어머니의 힘든 마음을 풀어드리고 싶... [3] 내안의믿음 2013-09-13 47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