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제목
> 온라인상담실 > 질문과답변

제가 이상한가요?

조회 수 3994 추천 수 0 2014.04.20 11:58:39

전 제가 이상한건지 아닌지 모르겠어요. 남들은 특별히 뭐가 좋고, 뭐가 싫다의 기준이 있잖아요.
책을 좋아한다던가, 잠을 좋아한다던가, 무서운게 싫다던가, 이래서 취미도 있고 다 그런거죠?


각자만의 개성도 있고... 전 제 취미가 게임하기, 잠자기, 놀러다니기, 수다떨기, 맛있는 것 먹기, 술 마시기, 고양이 보기, 음악듣기, 그림그리기, 티비보기, 이런 것들인것 같은데 남들이 보기에 훌륭한 취미라고 해야하나?

꼭 그런게 있어야 해요?  책 읽기라든가, 운동이라거나....  이런게 취미여야 좋은 사람인가요?


전 솔직히 그냥 제 있는 그대로의 모습으로 살고 싶어요.  왜 내가 남에게 잘 보이려 제 자신을 속여야 되요?
그리고 전 제가 어떤 사람인지 확실히 모르겠어요. 순간의 감정이 뭔지 모른다고 해야 하나?
그냥 뭐가 뭔지 하나도 모르겠고 사는게 너무 행복하지가 않아요.


원장

2014.04.20 12:12:39
*.150.166.122

안녕하세요.  원장입니다.....

먼저 님은 전혀 이상하지 않습니다. 남들은 남들의 취미가 있고, 님은 님만의 취미가 있으며, 남들이 좋아하는 것을 님은 싫어할 수도 있고, 님이 좋아하는 것을 남들이 싫어 하는 것도 자연스러움이지요.


이것은 옳음과 그름의 문제도 아닌 그냥 님은 님일뿐 남들과 다름이지요. 그러기에 님은 님의 잇는 그대로의 모습으로 사는 것이 당연하고 남에게 보이려는 마음으로 자신을 속이는 것은 스스로를 잃어버리는 불행의 삶이 되겠지요.


님이 아직 어떤 사람인지 모르고, 순간의 감정을 모르거나, 현재의 자기 삶이 행복하지 못하다면 어쩌면 님은 마음은 자신을 위해서 살고 싶은데 현실은 마음과 달리 남들을 의식하거나 눈치보면서 자신의 진실한 감정이나 욕구를 억압하거나 표현을 주저하고 있기 때문인지도 모릅니다.


님은 남들과 자신을 비교하기보다 자신의 욕구(나는 무엇을 원하는가?)와 감정에 귀를 기울이고, 자신의 중심을 바로 세우는 삶을 결심한다면 스스로 만족한 삶이 되지 않을까합니다.


님의 모름은 어쩌면 님스스로 자신에게 더많은 관심과 자기확신을 요구하며 님이 행복한 느낌이 들지 않음은 자신을 위해 살지 못하는 불만족이 아닌가합니다.  자신에 대한 깊은 이해가 필요하시면 저의 책 "마음아 행복하니"를 읽어보시길....  감사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92 요즘 많이 힘이 드네요..... - 하얀털 목도리님 [1] 원장 2014-06-03 6962
691 심리적인 상담을 부탁드립니다..... [1] 원장 2014-04-25 7784
690 세월호로 인해 온 국민이 패닉상태가 되는것 같습... [1] romance 2014-04-22 4262
» 제가 이상한가요? [1] 원장 2014-04-20 3994
688 주사바늘 공포증 치료할수 있을까요? [1] 전여사 2014-04-16 8168
687 꿈에 대해 문의 드립니다...... [1] 원장 2014-04-16 4305
686 도움이 필요합니다.(과민성대장) [1] 우리호 2014-04-16 4325
685 저희 가족의 불화... [1] 봄봄봄 2014-04-15 4227
684 부부관계 개선 마지막 1년 [1] 마지막준비 2014-03-27 5564
683 가족문제 개선.. [1] 굥이 2014-03-21 4320
682 이명 때문에 고민입니다 [1] 건강하길 2014-03-18 4271
681 부모님 부부싸움..... [1] 에휴 2014-03-09 4480
680 제가 일이 바빠서..... [1] 블루 2014-02-20 3755
679 직장상사와의 터러블.... [1] 원장 2014-02-16 7406
678 상담부탁드려요. [1] liberta 2014-02-13 5029